Please enable JavaScript in your browser to load website properly.

Click here if you'd like to learn how.

주차 빌런 아줌마 에피소드 2. [1 편 링크 달아둠] [8]

14 Stacking | 2024-06-23 23:45:14 | 조회 : 3735 | 추천 : +4


오늘 오후 9시 16분에  전화가 왔어.

그 문제의  진상 아줌마 지인에게

(왜냐면,  내가 그 아줌마 번호 차단함)



차 들어갈테니,  차 빼달래

여기서 일단 황당한게....  현재 주차 상황이 아래와 같아서 들어올 수가 없음.


입구 ____________________ 막힘

&      내차      세단        SUV       막힘

출구 ____________________ 막힘



그래서, 내가 무슨 소리냐.....  차 못들어온다 라고 하니까

그 진상 아줌마가 전화 받고선 난리침.

(물론. 밀어 넣으면 4대 까지 넣을수 있지만. 난 허용 안함)


끊어버림




우리집 찾아와서 문 두드리고. 행패부림

동영상 녹화 중....


아쉽게. 옆에 지인 아저씨가 말려서 상황 1단락됨


경찰에게 전화옴..  나와 달래,,,


나갔더니. 이. 아줌마. 소리지르고. 행패부리고 있음

그리고 술처먹음



경찰들이 차 빼달래......


난 황댕해서......  저 아줌마 술처먹고,  지금 주차 자리도 없는데 뭔소리냐.....?


그리고 여기 주인없는 땅이고 경찰이 차 빼라 마라 못한다

이러니까,  아줌마 더 개진상 부리고 소리지르고,,,,,



경찰은 내게 차 좀 걍 빼달라고 하고,,,  SUV아저씨도 법적인 얘기하지말고. 빼주라고 날 설득함



하....  얼탱이 없었지만,  너무 현장 상황이 개판이라 동네창피해서. 걍 차 빼줌.



그 다음 상황이 재밌는데,


가운데 차량인 세단 차주 아내분(?)이 나와서 세단 끌고 런 (run)함.  너무 현장 상황이 개판이도망간 엮이기 싫어서. 도망간듯



그리곤 SUV도 차가 빠지고 ,,,



SUV차주가 그 진상 아줌마 차 경차 몰아서. 가장 안쪽에 주차함




그리고,  SUV가 가운데로 들어가고 내가 마지막에 주차함 



....  이렇게 상황이 정리 되었다.





밖으로. 나온 김에 카페가서 커피 한잔사서 돌아오는 길에 생각해보니. 먼가 개운하지가 않은거임




집 앞에서 SUV차주랑 이야기를 나눔.


아저씨는  이런 저런 이야기 하면서,  자기는. 맞춰줄수 밖에 없다 고 말함.  저런 사람이랑. 게다가 여자네? 잘못 엮이면 큰일 난다고 자기는 걍 뭐라 안하고 있다함.



내가 경찰도 태도도 이해가 안간다 라고 말함.  술취한 여자가 공도에 차를 집어 넣겠다고 행패부리면,  그 아줌마를 제제해야 하는데 마춰주고 있다니?



근데,  아저씨 말로는 경찰 자주 불러서 유명 할거라함.

그 얘기 듣고 왜 경찰들이 맞춰주는지 이해했다.



얘기하고 있는데 주변에서 어슬렁거리며 우리 얘기 듣고 있던 나이든 노인이 오더니,  우리 대화에 끼어듦




그러면서,  그 아줌마에 대해 이런저런 이야기를 함.



_______________


먼가 이런일에 휘말리니까 사회 밑바닥으로 떨어진거 같았다.

내가 옳고,  당당하고 저 아줌마가 이상하고 이런걸 다 떠나서,  엮이면 안되겠다 싶은 생각이 들었다.





1편,  https://m.ygosu.com/board/yeobgi/2081292

SNS로 공유하기

엽기자랑

< 6 7 8 9 10 >